Korea/Travel2012.04.13 07:10

태백석탄박물관의 백미. 8전시실

태백석탄박물관 지상층을 다 보고 나면 마지막으로 가봐야 할 곳이 있습니다. 유리로 되어 있는 구름다리를 건너가면 "아빠, 오늘도 무사히"라는 낯익은 그림이 그려진 엘레베이터를 만나게 됩니다. 저 엘리베이터를 타고 지하로 내려가면 옛날 갱도의 모습과 현대의 석탄 광산의 모습을 그대로 재현해 놓은 전시물을 볼 수 있습니다.

이곳을 방문하시는 분들은 무조건 이용해 보시라고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엘리베이터를 타기 싫으신 분들은 옆 계단을 통해 지하로 내려가시면 되는데 어지간 하면 엘리베이터를 타는걸 권합니다.

입구 안내데스크에 계시던 분이 꼭~ 엘레베이터를 타고 마지막 전시실로 가라는 말씀을 하셨습니다. 왜 그렇게 말씀하셨는지는 몰랐지만 엘레베이터를 탄 후에 "아~~" 하는 감탄사가 그냥 나왔습니다. 우선 저 엘레베이터를 타면 지하로 내려갑니다. 타는 순간 불이 꺼지고 마치 수백미터를 내려가는 듯한 굉음이 흘러 나오고 조명 또한 아주아주 깊은 지하로 내려가는 듯한 착각에 빠지게 만듭니다.

정말 깜짝 놀랄 정도로 잘 만드어 놓은 엘레베이터입니다.
지하갱도 엘리베이터
엘리베이터를 타면 갑자기 불이 꺼지고 창살이 있는 조명이 들어옵니다.
조명은 마구마구 내려가는 듯한 느낌이 나게 만들어져 있고 스피커를 통해 나오는 소리 또한 휘이이잉이 하는 소리까지 더해져 진짜 이거 추락하는거 아닌가 하는 불안감이 들 정도였습니다. 그만큼 사실적으로 만들어져 있습니다.
그리고 엘리베이터의 층수 표시는 지하 몇백미터를 향해 내려갑니다.
드디어 엘리베이터는 지하층에 왔습니다.
실제로는 몇층 내려오지 않았는데 마치 수백미터를 내려온 듯한 느낌이 듭니다.
그리고 지하의 묘한 냄새가 그대로 풍겨 나옵니다.

진짜... 수백미터를 내려온게 아닐까? 하는 착각에 빠집니다.
태백석탄박물관태백석탄박물관
지하 갱도를 그대로 재현해 놓았습니다.
위험한건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들었지만 상당히 튼튼한 구조물이더군요.
태백석탄박물관
점심이나 야간 작업중 싸온 밥을 먹는 장면이 만들어져 있습니다. 둘 다 남자처럼 보이는데 자세히 보면 앞쪽에 있는 인형은 아줌마 같았습니다. 저 뒷쪽에 앉은 아저씨는 입 안에 가득 밥이 들어가 있는 것 같이 보여집니다. 상당히 잘 만들어 놨습니다.
갑자기 불이 꺼지고 땅이 흔들리고 연기가 피어 오르며 굉음이 울려 퍼집니다. 시끄러운 싸이렌 소리와 함께 아무런 정보 없이 갔다면 깜짝 놀랄 수 있는 곳입니다. 지하 갱도가 흔들리는 것을 재현했는데 정말 실감납니다.
탄광 지하에 마련된 사무실
지하 깊숙한 곳에도 사무실이 있다는걸 처음 알았습니다. 지상까지 오고가는데 몇시간이 걸리기 때문에 지하의 한 공간을 넓혀서 간이 사무실로 사용을 했다고 합니다. 가만 있으면 서로 대화 하는걸 들을 수 있는데 리얼하게 잘 만들어 놨습니다. 책상에 앉아 있는 아저씨 머리카락만 좀 신경썼으면 상당히 리얼하게 보였을텐데 살짝 아쉽더라고요. 누가봐도 인형 같았습니다.

태백석탄박물관 정보

관람시간 : 09 : 00 ~ 18:00
관람종료 : 1시간 전까지 입장 가능
휴관일 : 없음

입장요금
어른 : 2,000원 / 한생.군경 : 1,500원 / 어린이 : 700원
※ 태백산도립공원 입장권으로 태백석탄박물관을 관람하실 수 있습니다.

도립공원 주차요금
대형 : 4,000원 | 소형 : 2,000원 | 이륜차 : 1,200원

주소 : 우)235-030 강원도 태백시 천제단길 195  
TEL : 033-552-7720, FAX:033-550-2947
홈페이지 : http://www.coalmuseum.or.kr/

교통정보

태백에서 석탄박물관(당골) 버스 시간표
07:35 / 08:35 / 09:05 / 10:00 / 10:50 / 11:30 / 12:00 / 13:00 / 13:50 / 14:20 / 14:50 / 15:35 / 16:00 / 16:30 / 17:05 / 17:30 / 18:15 / 18:45 / 19:30 / 20:10 / 20:40 / 21:25 / 22:25

석탄박물관(당골) 에서 태백
07:15 / 08:00 / 08:55 / 09:25 / 10:05 / 10:40 / 11:15 / 11:50 / 12:20 /13:25 / 14:10 / 14:45 / 15:20 / 15:55 / 16:20 / 16:50 / 17:25 / 18:00 / 18:35 / 19:10 / 19:50 / 20:30 / 21:00 / 21:45 / 22:45

※ 태백 당골주차장(석탄박물관)에서 태백 시내를 오고가는 버스는 버스는 많아 보이지만 평균 30분에 한대가 있으며, 정오 부근에는 1시간 가까이 버스를 기다려야 합니다. 급하신 분들이시라면 여러명이 택시 한대를 이용해 들어가시면 편리합니다.




신고

Posted by 더공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만화에서나 보던 탄광이네요 ^^;
    좀 멀긴하지만 가보고싶습니다~

    2012.04.13 10: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지하갱도 내려갔다가... 무서움에 움찔했던 기억이 납니다...
    우리나라 산업발전에 이바지한 태백 .. 박물관에 많은 사람들이 찾았으면 좋겠습니다.. ^^

    2012.04.13 10:5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안전"이라는 글자가 눈에 확 들여오네요.
    그네들의 고단했던 삶이 피부로 느껴집니다~

    2012.04.13 11: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한때 성업하던 탄광촌은 이제 이렇게 박물관으로 만나볼 수 있군요.
    그때 당시의 탄광촌 주변들의 삶들이 참 대단했었다고 알고 있어요.
    주말입니다..더공님..
    알찬시간 되세요

    2012.04.13 12: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실내 사진을 참 담았습니다
    벌써 금요일~ 주말을 멋지게 보내세요~

    2012.04.13 12: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지하 갱도에 있는 박물관..
    정말 신기하네요..
    현실감도 살아있구요.. 와우..
    멋진 구경 잘하고 갑니다^^

    2012.04.13 12: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쩝. 저런곳에서 일하면 수명이 많이 줄어들었을거 같은데... 역시 돈이 깡패로군요.

    2012.04.13 12: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지난번에 올려주신 2편이네요~~

    다녀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2012.04.13 12: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오래전에 갔던 기억이 나네요
    봄이되니 태백산 가고 싶네요^^

    2012.04.13 13:3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와. 신기하네요..
    한번 구경가보고 싶어지네요.
    잘 보고 갑니다.

    2012.04.13 15:1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영월에도 비슷한 박물관이 있어 들렀는데 태백석탄박물관 규모가 더 크네요
    흔들리는 지하 갱도 안에 아이를 데리고 가면 울겠어요.ㅎㅎㅎ

    2012.04.13 18:0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요금도 저렴한데.. 내부 전경이나.. 준비가 예사롭지가 않네요. ㅎㅎ
    태백까지 가려면 큰맘 먹고 가야 할텐데.. 그만한 가치가 있는 코스가 아닐까란 생각을 했습니다.

    2012.04.13 22: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아이들 데리고 한번 찾아보는것도 좋은 교육이 될것 같으네요.
    우리나라 산업의 중추역활을 했던 탄광산업의 일대기를 한눈에 볼수있다는것은 좋은 교육장이지요.

    2012.04.13 22: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저도 가본적이 있는데요~
    정말 무서웠답니다.
    더공님!
    항상 고맙습니다.
    즐거운 주말 되세요. ^^

    2012.04.13 23: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제2의 고향이라서
    느낌이 사뭇 다릅니다~
    저도 볓번 가본곳이네요~^^
    행복한 시간 되세요~^^

    2012.04.14 00:2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여기 한번 들러보고 싶네요.
    이색적인 박물관이네요.

    2012.04.14 00:5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구경 잘 하고 갑니다.
    즐거운 주말 되세요

    2012.04.14 05: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정말 볼거리가 많은 석탄박물관이지요.
    태백의 봄은 어떤 모습일지 궁금해지네요.

    2012.04.14 07:5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아이들 데리고 가면 신나 하겠는데요? ^^;
    현장을 재현해놓은 인형이 좀 섬찟할것 같긴 합니다.

    2012.04.14 23: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1. 갑자기 흔들리면 정말 깜짝 놀라겠네요.
    생생하게 체험해볼수 있어서 참 좋을듯 싶습니다.

    2012.04.16 16:3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