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rth/China2014.01.16 07:00

 

 

 

고루 (鼓樓 구어루)

시간을 알 수 없었던 예전에 북과 종으로 시간을 알리던 일종의 시계탑입니다. 낮에는 북을 쳐서 알리고 밤에는 종을 쳐서 시간을 알렸던 곳이죠. 이곳의 특징은 고루와 종루로 불리우는 건물은1272년 건설되었으나 원.명이 교체되는 시기에 소실되고 1420년에 새롭게 건설된 것이 지금의 고루와 종루입니다.

꼭대기에 올라가면 베이징 시내를 한눈에 볼 수 있고, 후퉁의 골목을 내려다 볼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건물 뒤쪽 후퉁투어를 하는쪽으로 가다보면 티켓을 구매할 수 있는데 고루와 종루 두개를 전부 볼 수 있는 가격은 30위안으로 비교적 저렴합니다.

굳이 올라가지 않아도 되지만 후퉁투어를 계획하고 있다면 잠시 짬을 내어 올라가 보는 것도 추천합니다. 두 건물 전부 올라갔다 내려와도 1시간이 안되니까 후다닥 볼 수 있습니다. 경치 감상이야 베이징을 돌아다니면서 지겹도록 하겠지만 그래도 위에서 내려다 보는 모습은 색다른 묘미를 줄 수 있습니다. 특히 여름철에 여행을 한다면 누각에 올라 시원한 바람을 맞아보는 것도 추천합니다.


 


베이징 여행하면서 하루에도 서너번씩 봐 왔던 고루. 매일 아침 이곳에서 길거리 음식을 사먹고, 저녁에는 할 일 없이 산책나왔던 기억이 새록새록난다. 스챠하이 입구에 있기 때문에 항상 많은 사람들로 붐비는 곳이죠.



 

 

 

 

티켓을 사려면 후퉁투어 골목쪽으로 돌아가야된다. 이곳을 걷는 즐거움은 따로 있는데 베이징 중심 시내에서는 볼 수 없는 아기자기한 맛을 느낄 수 있다. 전기를 이용한 버스가 다니고, 길 옆으로 자전거 길이 있고, 많은 외국인과 실 거주민들을 볼 수 있다.

재미있던 것은 오토바이는 전기 오토바이라 그런지 전에 왔을 때보다 훨씬 숨쉬기가 좋았다. 매연 냄새가 확 줄어들었다고 해야하나.. 단점이라면 소리가 적어서 오는지 안 오는지 알 수 없어서 가끔 뒤 돌아봤을 때 오토바이가 서 있어서 깜짝깜짝 놀라는 상황이 많았다.

 

 


고루에 올라가려면 이곳에서 티켓을 사야한다. 이곳 앞은 후퉁투어 하는 인력거 대기하는 광장이 있습니다. 또한 동네 주민들이 나와서 장기도 두고, 제기도 차는 그런 일상적인 모습도 볼 수 있는건 또 다른 여행의 즐거움입니다.


 

남쪽에 있는 건물이 고루고 북쪽에 있는 건물이 종루 입니다.





왼편에 보면 오픈시간과 실제로 북을 치는 시간을 알 수있다.
티켓 구매시간 : 09:00 ~ 16:30
티켓 가격 : 30위안(元)

고루와 종루 오픈시간은 09:00 ~ 17:00
고루에서 북 치는 시간은 09:30, 10:30, 11:30, 13:30, 14:30, 1530, 16:45 총 7회 북을 울리고 관람하면서 실제로 북을 치는 장면을 볼 수 있습니다.


티켓 구매 완료~~
30위안으로 고루, 종루 두군데를 동시에 볼 수 있습니다. 한군데만 보고 싶다면 개별로도 구매가 가능한데 한곳 관람 비용은 20위안입니다.





이제는 일상이 되어버린 간단한 엑스레이 짐검사를 끝내고 올려다보니..
좀 만만치 않은 느낌이 든다. 살짝 불길한 느낌이랄까..





불길한 예상이 빗나가면 좋으련만...
결국 거의 수직으로 만들어진 계단을 올라와야 했다. 계단은 길지 않지만 각도가 상당하다. 실제로 보면 살짝 망설여지는 곳이다. 올라갈 때 내려갈 때는 난간을 꽉!!!
올라오던 외국인 할아버지는 연신 크레이지.. 크레이지..를 외치며 올라오신다.
그나마 짧아서 다행이었는데 그래도 직접 보면 오.. 젠장.. 이라는 말이 그냥 나온다.





올라가면 내부에 북이 있다.





북은 한개가 아니고 상당히 많이있다.
거의 북 박물관이라고 불러도 될만큼 많이 있다.






후퉁투어쪽(북쪽)은 볼 수가 없고 자금성 방향으로 볼 수 있는데 시야는 상당히 좋습니다. 그래도 베이징의 오밀조밀한 집들 사이로 보이는 작은 골목을 볼 수 있어서 좋고, 사람들 오가는 풍경도 여유롭다. 사진 오른편으로 스챠하이 지역인데 꼭 둘러보시기 바랍니다. 중앙에서 살짝 비켜난 곳이 제가 묵었던 호텔이 보이는군요. ^^
정면으로 경산공원의 탑이 보이고 왼편에 살짝 솟은 곳은 북해도와 향산의 봉우리까지 볼 수 있다.





내부에는 이렇게 작은 전시실도 마련이 되어 있습니다. 전시실이라기엔 다소 부족해 보이지만 그래도 한번 휙~ 둘러볼 수 있습니다.




여기를 또 내려가야 되다니...
그나마 양 방향으로 되어 있는게 다행이라고나 할까..



 


고루의 시야는 상당히 좋다. 빼어난 경치는 아니지만 올라온 보람을 느낄 정도로 시원하다. 이날 낮 온도가 30도가 넘었는데도 조금 높은 곳이라고 얼마나 시원한 바람이 불어오던지 땀은 금방 식히고 에어컨 앞에 있는 느낌이 들 정도였다.


고루 내부 전경.
정면 큰 북을 중심으로 좌우로 쫙 펼쳐져 있다.

 

위치





고루 (鼓樓 구어루)
티켓 구매시간 : 09:00 ~ 16:30
티켓 가격 : 30위안(元)
오픈 09:00 ~ 17:00
고루에서 북 치는 시간은 09:30, 10:30, 11:30, 13:30, 14:30, 1530, 16:45

 

 

 

교통편
지하철 : 2호선 구러우다제(鼓樓大제 gulodajie) B출구에서 도보 15분.
버스 : 204, 107, 124,60, 5, 210 (정류장 : 鼓樓 구어루)

 

 

 

 

 

신고

Posted by 더공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덕분에 베이징여행..
    즐감하고 갑니다.. ^^

    2014.01.16 08: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좋은글 잘 보고 갑니다 ~^^
    의미있는 하루를 보내세요~~

    2014.01.16 09:3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구경 잘 하고 갑니다.^^

    2014.01.16 09:4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여름철에 한번 가보고 싶어지는군요^^

    2014.01.16 10:1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덕분에 좋은곳 잘보고갑니다~
    오늘 하루도 힘내서 아자아자~ 파이팅~

    2014.01.16 11: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역시 높은 곳에서 보는 뷰는 좋아요... ㅎㅎ 잘보고 갑니다. :)

    2014.01.16 15:2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저도 해외여행 무지하게 가보고 싶어요.ㅎ

    2014.01.17 00:0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중국도 요즘 환경에 대해 신경을 많이 쓰나보네요.
    잘 봤습니다~~

    2014.01.20 00:2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