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Earth/China

[베이징] 북경 여행하기 - 프롤로그


START
베이징에 다녀온지 꽤 됐는데 이제야 사진이 어느정도 정리가 되어 갑니다. 전체 사진이 2만장이 넘어 정말 오랫동안 작업을 했네요. 조만간 베이징 여행기가 올라갑니다. 많은 기대는 하지 마시고 다시 블로그를 시작하는 마음으로 준비하고 있습니다.

베이징에 가기 바로 전에 남경에서 일주일간 출장을 나가서 일을 했었죠. 그때 출장나가서 단 한곳도 돌아보질 못해서 마음에 한처럼 담아두고 있었는데 베이징에서 오랜시간동안 머물면서 제가 생각해도 참 많이 돌아다녔네요. 시간만 더 있었다면 더 있고 싶었는데 한국에서 또 새로운 일이 진행되는 통에 더 있지 못한게 아직도 아쉽습니다.

일반 패키지 여행으로 둘러봤던 베이징이 아닌 일반 배낭여행으로 돌아보다보니 새로운 모습을 많이 볼 수 있었습니다.





 

 


川底下村 chuāndǐxiacūn
천저하촌
매일 생각나는 곳
다시 베이징에 간다면 이곳에 숙박을 잡고 몇날 몇일이고 지내고 싶었던 천저하촌.
버스로만 두시간을 눈부시도록 멋진 곳들을 지나쳐 도착한 곳. 이곳이 베이징이라니!!!


 


万里长城 Wànlǐ Chángchéng
만리장성까지 기차타고 떠나보기
아침 일찍 일어나실 수 있는 분이라면 기차타고 만리장성을 한번 가 보세요. 색다른 경험을 하실 겁니다.
도무지 줄이라고는 찾아볼 수 없는 베이징의 교통질서.
승강장 문이 열리자마자 모두 우사인볼트가 되는 풍경.





 


베이징 동물원에서 이화원까지 미친듯이 걷다가 쌍코피 터지기.
정말.... 너무 많이 걸었다. 힘들고.. 배고프고.. 덥고...



 


런닝맨에서도 나왔던 스챠하이에서 20일간 묵기..
매일매일 이곳에 나와 삐끼들과 농담따먹기 하고 도시락 까먹던 그 날들..


 


팬더의 등짝만 보였던  베이징 동물원.
어마어마한 기대를 하고 팬더를 구경했지만 더러운 등짝만 보고 왔던 베이징 동물원.


 


스챠하이에서 남들 노는거 구경하기..
남들은 저렇게 배타고 노는데.... 젠장..


 


올라갔더니 볼거 별로 없었던 곳.


 


북해공원 들어가는 입구에 작은 시장이 있다.
주문을 잘못 말해서 만두를 20개나 샀던 슬픈곳....
이스 이스 두번에 만두 20개... -_-



 


베이징 여행의 귀찮은 자금성 구경하기
솔직히 자금성 식상하다. 그리고 개인 외국인 여행객에게는 너무너무 비싸다.



 


얼떨결에 발굴된 명13릉 구경하기
오로지 튼튼한 다리만 있으면 된다. 걷자, 또 걷자!!


 


시간만 된다면 다시가보고 싶은 용경협
겨울에는 얼음 위에서 축제 같은걸 한다는데...


 


동네 주민으로 착각할 정도로 오래 있었던 스챠하이
我是韩国人!!!!


 


베이징에서 만리장성까지 버스로 이동하기
외국인은 너무나 불리한 만리장성 여행


 


아찔한 경사의 고루 올라가기



 


역시나 아찔한 높이의 계단이 인상적이었던 종루 올라가기


 


베이징 뒷골목 돌아다니기
스챠하이 일부분~
그렇게 많은 관광객 중 나를 한국인으로 보는 사람이 없었어~


 


20일간 장기 투숙했던 호텔방에서 바라본 베이징 새벽.
정말 신기하게도 밤 12시 이후부터는 쥐죽은듯 조용했던 베이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