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Travel2012.04.18 07:00

서울 중구는 건물하나 도로 하나하나까지 전부 그냥 넘기기 어려울 정도로 문화와 역사가 가득한 곳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실제로도 길을 걷다보면 수많은 비석을 많이 보게 됩니다. 서울 중구를 돌아다니던 중 서울시 의회 조금 지나 대한성공회교무원 건물 앞에 지하보도 바로 전에 보면 이런 기념비를 만날 수 있습니다.

그냥 무심코 지나치기 쉬운 이곳에 이러한 기념비가 있다는걸 처음알았네요. 제가 사진을 이리저리 찍자 지나가던 사람들도 뭔가 있는가 싶어서 한번씩 기념비에 적힌 내용을 읽어보더군요. 저도 걷다가 힘들어서 의자가 있길래 앉았는데 바로 옆에 왠 표지석이 있는 겁니다. 그래서 뭔가 하고 봤더니  이렇게 적혀 있더군요.

4.19 혁명의 중심지. 1960년 3월과 4월에 수만명 학생들이 자유당정권의 독재와 부정선거에 항의 민의의 전당인 이곳 국회의사당앞에서 대대적인 궐기로 4.19 혁명을 일으켰다. 2010.12.10 설치. 제 50주년 4.19 혁명기념사업회

가끔 이런 기념비를 보면 우리가 근대사에 대해서 너무나 쉽게 잊어버리고 살아가는 것은 아닌지 다시 한번 되 묻곤 합니다. 대한민국은 뭐든 깔끔하게 정리하고 넘어간적이 없었던 것 같습니다. 봄이 와야 되는 날씨에 무력으로 그 봄을 빼앗기고, 빼앗긴 것을 그리워 하는 대한민국의 상황을 보면 고개를 갸웃하게 만듭니다. 그때가 그리운가?


많은 사람들이 지나다니는 길가에 자리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일부러 찾지 않아도 광화문을 왔다 갔다 하다보면 보게 되는 표지석입니다.
저도 그렇게 많이 왔다갔다 했으면서도 이런게 있는지는 처음 알았습니다.

이 작은 기념비가 있는 곳이 어디인지 아시겠나요?
서울시청 바로 옆 서울시의회 건물 앞쪽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서울지방 국세청 바로 앞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바로 옆에는 덕수궁이 보이죠? 그냥 무심코 지나가는 길에 위치하고 있어서 무심코 지나칠 수 있습니다. 날이 날인지라 혹시시 서울시청 근방에 가실 일 있으시면 살짝 한번 보세요.



신고

Posted by 더공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비밀댓글입니다

    2012.04.18 07:25 [ ADDR : EDIT/ DEL : REPLY ]
  2. 이런 곳에 있군요....

    2012.04.18 07:3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우리 역사를 저만큼 무심하게 생각하는 사람도 없지요..
    새삼 부끄러워지네요..ㅋ

    2012.04.18 07:4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그날이 없었으면 오늘도 없겠지요.
    의미 있는 표지석입니다.~

    2012.04.18 07: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아 내일이 4.19이네요
    시청에 있다는거 첨알았어요 시청근처에 살면서도..

    2012.04.18 08:4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그러고 보니 내일이로군요....
    가끔 의미있는 날을 놓치곤 하는데..조금 부끄러워집니다..

    2012.04.18 08:5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어머.. 저두 몰랐어요..
    더공님 덕분에 이제라도 알게 되어 다행이에요..
    살짝쿵 부끄러워지네요^^;;

    2012.04.18 10: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시청앞에 요런 표시석이 있는줄 몰랐네요....
    그러고 보니 전 의회쪽이 아닌 늘 오른쪽으로만 다니다 보니 못봤나봐요~~ ^^

    다녀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2012.04.18 10:5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나중에 가게되면 꼭 찾아봐야겠는데요..
    저런건 잘 보이는곳에 둬야하는데
    잘 모르면
    그냥 지나치겠어요

    2012.04.18 10:5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그 근처는 많이 돌아다녔는데.. 그 지역은 거의 지나치기만 했네요.
    왠지.. 가슴이 뭉클하고.. 한편으론.. 이런 좋은 유적(유적이라 해야 할까요?) 암튼.. 역사적 안내가.. 잘 안되고 있는 것 같아 아쉽네요.

    2012.04.18 11:3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내일 벌써 4.19 이군요..
    지나갈일이 있으면 한번 들려서 의미를 되새겨봐야겠습니다

    2012.04.18 12:2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그러고보니 내일이 사일구군요.
    너무 잊어버리고 사는 것 같습니다.
    덕분에 알고 갑니다.^^

    2012.04.18 13:5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수도 서울은 안전하다던 모 박사님이 대전 찍고, 부산까지 꽁무니가 빠지게 도망간 것은 도망이 아닌 민생사찰 이었을까요... 쩝. 뭐 나라가 망할 위기에 처하면 윗대가리가 튀는건 이나라의 전통이죠. 조선 선조 때부터의. 그런 윗대가리가 하와이에서 편히 죽었다는게 정녕 마음에 걸리고, 일족을 몰살해야 한다고 강력히 주장하고 싶지만 공교롭게도 같은성씨, 같은계파라... 제길...

    2012.04.18 13:5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태국에서는 사당을 짓고 지나가면서 기도를 올렸을 것입니다.

    2012.04.18 17:2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비밀댓글입니다

    2012.04.18 19:28 [ ADDR : EDIT/ DEL : REPLY ]
  16. 내일이 4.19로군요~ 매우 뜻 깊은 날입니다
    밤이 깊었습니다. 좋은 꿈꾸세요~

    2012.04.19 00:1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맞아요... 깔끔하게 딱 정리하고 넘어가야할 일들이 아직 많이 남았는데 말이죠...
    근대사에대한 지속적인 교육과 전파도 필요하구요.
    학창시절 근대사 부분을 공부한 기억이 없어요...
    대부분 학기말이니 그냥 설렁 설렁... 페이지도 작고!

    2012.04.19 11: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아~하며 바라보게 됩니다.
    다시한번 기억하게 해 주셔서 고맙습니다.

    2012.04.22 08:2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