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Travel2012.03.07 11:04
기차타고 태백으로~
무슨 바람이 불었는지 기차를 타고 싶었습니다. 그냥 무작정 멀리가는 기차. 최소 4시간 이상가는 곳을 선택했습니다. 새벽부터 일어나서 첫 전철을 타고 청량리역으로 갔습니다. 정말 많이 변했더라고요. 이렇게 바뀐 후로는 처음 온 것이니 꽤 오랫동안 청량리에 오지 않았던 것 같습니다.

7시 출발 기차를 타기 위해서는 정말 새벽부터 움직여야 했습니다. 5시35분 성북행 전철을 타고 청량리에 도착하니 6시30분. 전철도 상당히 머네요. 이럴줄 알았으면 서울역에서 출발하는 장소를 택할껄 하는 생각이 들었지만 몇번 졸고나니까 청량리역에 도착.

정말정말 오랫만의 외출입니다. 일 때문에 바쁘고 여러가지 신경쓸게 많아서 두문불출하고 일만하면서 지냈거든요. 새벽부터 일어나서 살짝 피곤하지만 기차타고 자면 되니까~~ 두근두근~

청량리발 태백까지 가는 길은 특실을 이용했습니다. 특실이라지만 예전 새마을호를 붙인거라 그런지 뭐 그닥 다른건 못느끼겠더라고요. 일반 무궁화호보다 의자가 좀 더 좋고, 앞에 발을 올려 놓을 수 있는 발걸이와 작은 책상이 있습니다.

다른점이라면 일반석 승객은 특실로 올 수 없다는거.. 일반실보다 조금 조용했다는거 이외는..

아침 새벽 첫차라 그런지 사람이 많지 않습니다. 일반실에는 사람이 많았는데 특실이라 그런지 사람이 많지 않네요. 혼자 좌석 네 개 썼습니다. 다리 쭉 펴고 잠을 푹~ 잤네요. 특실이라봐야 별다른건 없습니다. 새마을호 타보신 분들은 열차 구조가 상당히 낯익을 듯 합니다.


■ 열차카페
열차카페는 4호 객차에 있습니다.
열차카페 입구 모습입니다. 개인적으로는 처음 이용하는거라 살짝 기대도 됩니다. 완전 촌놈이죠. ^^*



한쪽에는 작은 노래방이 있고 15분에 500원짜리 PC방도 있습니다. 노래방 끝에는 안마 의자도 있습니다. 긴 여행으로 피곤하신 분은 안마의자 이용하세요.

플레이스테이션 게임기도 몇개 놓여 있고 얘들은 몇천원만 있으면 시간가는지 모르고 놀겠더군요. 얘들 떠드는 소리에 안내방송이 잘 안들릴 정도였습니다. PC방에서 제일 무서운건 역시 아해들..



중앙에는 작은 매점이 있습니다. 카트에 가득 실고 다니던 그 많은 먹거리들은 이제 냉장고와 진열대에 놓여 있습니다. 먹고 싶을때는 언제든 와서 먹으면 됩니다. 더군다나 휴대폰 충전 서비스도 하니까 왔다갔다 하는 불편함은 있지만 장점도 있었습니다.



아직 겨울이 한창이라 그런지 나무들이 앙상합니다. 지대가 높아서 눈도 보이네요.



대한민국에서 가장 높은 역이라는 추전역입니다.
잠깐 서면 사진좀 찍을까 했는데 무정차 통과~
여긴 아직도 겨울이 한창입니다.



창밖으로 멀리 매봉산 풍력발전단지가 보이네요.
시간이 되면 저곳까지 갔다 왔으면 좋겠네요.
산에 눈이 많이 쌓여 있습니다.



태백에 들어서면서 보이는 집들..



장장 4시간의 기차가 도착한 태백.
교통편만 좋으면 많이 둘러보고 싶은데..



열차카페 외부 모습입니다.



여러종류의 열차가 붙어 있습니다. 옛날 무궁화호, 그보다 조금 더 있다가 나온 무궁화호.. 새마을호.. 마치 기차 박물관을 보는 듯한 느낌입니다. 기차 하나에서 여러 종류의 기차를 볼 수 있으니 말이죠.

열차카페가 붙어 있어서 필요할 때마다 가서 뭔가를 사먹으면 편리하긴 한데 특실이 있는 1호실 같은 경우엔 객차 두개를 지나가야 하는 불편함이 있더군요. 두 번 이용했는데 그럴때마다 입구에 앉아 계신 분들에게 얼마나 미안하던지.. 카트를 기다리는 추억이 있는데 말이죠.

특실은 약간 비싸지만 인터넷으로 발권하면 할인이 되고, 다른칸에 비해서 조용합니다. 입석 승객이나 일반석 승객들은 특실에 출입을 할 수 없다는 것도 장점일 수 있습니다. 의자를 약간 뒤로 젖히면 다리를 쭉~ 까지는 아니어도 많이 펼 수 있습니다. 조용히 멀리 가는 손님들이라면 특실 이용도 괜찮겠더라고요.


서울 - 태백 열차요금표
일반실은 14,800원 특실은 17,000원입니다. 인터넷 예매나 코레일 회원 할인 적용하시면 더 싼 가격에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아래표 참조>


구분 왕편열차(가는열차)
특실 일반실 입석
어른 어린이 경로 어른 어린이 경로 어른 어린이 경로
선 행
17,000  
9,600  
12,600  
14,800  
7,400  
10,400  
12,600  
6,300  
8,800  
후 행
-  
-  
-  
-  
-  
-  
-  
-  
-  
합 계
17,000  
9,600  
12,600  
14,800  
7,400  
10,400  
12,600  
6,300  
8,800  

안양에서 태백
안양에서는 킹덤예식장 앞에서 태백행 버스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부천(소풍) - 안양 - 고한사북 - 태백
소요시간 3시간20분 // 요금 25,100

■ 안양에서 태백
06:30 / 09:05 / 11:30 / 14:05 / 16:30 / 19:00

■ 태백에서 안양, 부천
06:00 / 08:30 / 11:00 / 13:30 / 16:10 / 18:30

※ 중간에 휴게소를 들르지 않기 때문에 화장실 및 먹거리는 미리 준비하시면 좋습니다.
※ 우등고속 버스라 상당히 편합니다.
※ 시간표 업데이트 2012.03.05


신고

Posted by 더공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기분좋은 기차여행! 태백에서의 여정도 기대됩니다 ㅎㅎㅎ
    싸구려 노래방에서 한곡조 뽑으셨는지요? ㅋ

    2012.03.07 13:5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아뇨 두시간은 기절한것처럼 잠들었고요.
      나머지 한시간은 컵라면 먹고, 폰으로 웹서핑 조금 하니까
      태백이더라고요. ^^

      2012.03.07 21:41 신고 [ ADDR : EDIT/ DEL ]
  3. 가서 무엇을 할 수 있는지도 알려주세요
    한번 가보고 싶네요
    태백역

    2012.03.07 17: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가서 할 수 있는 일은...
      음...
      음......
      교통편이 많이 불편하다는게 첫번째 답이네요. ^^*

      2012.03.07 21:54 신고 [ ADDR : EDIT/ DEL ]
  4. 열차카페는 단 한번도 이용한적 없는데 사진으로나마 보고 갑니다

    2012.03.07 19: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카페가 있는 열차를 이용하셨군요
    분위기도 디자인도 참 좋습니다
    수요일 밤을 편안하게 보내세요~

    2012.03.07 19:5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나름 열차카페는 처음이라 기대도 했었는데..
      그냥저냥 그렇더라고요.
      진짜 카페 같은 분위기를 생각했거든요. ^^

      2012.03.08 21:29 신고 [ ADDR : EDIT/ DEL ]
  6. 기차여행은 왠지 더욱 낭만적으로 느껴지네요
    특실이라고 해서 기대했는데 ...^^
    매점은 아주 맘에 드는군요
    오랫만에 저도 기차여행 하고 싶어지는데요^^

    2012.03.07 21: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살짝~ 실망이죠?
      음악이 흐르는 카페였다면 더더욱 좋았을텐데.. ㅎㅎ

      2012.03.08 21:30 신고 [ ADDR : EDIT/ DEL ]
  7. 와~~
    너무 좋았겠어요
    청량리 역은 저도 잘아는데
    너무 오래전 이지요
    너무 좋게 변한 청량리 역이
    왠지 낯설군요

    기차여행도 한국에서 해보고는 안해봐서
    해보고 싶네요

    2012.03.07 22:3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청량리역은 저렇게 바뀐후로는 처음 가본거라그런지
      많이 바뀌었더라고요.
      예전의 오래되고 눅눅한 옛 기차역 대신에 세련된 현대 건물로 들어서서 편리하긴 한데 낯설더라고요.

      한국 오시면 밤 기차 타고 강릉에 한번 가보세요. ^^

      2012.03.08 21:31 신고 [ ADDR : EDIT/ DEL ]
  8. 열차에 없는게 없네요. 카페부터 놀거리까지..ㅎㅎ
    저두 다녀오고 싶어지네요^^

    2012.03.07 22:5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어른들은 간단하게 요기할 수 있어서 좋고..
      아이들은 게임에 푹~~~ ㅎㅎ

      2012.03.08 21:32 신고 [ ADDR : EDIT/ DEL ]
  9. 저도 갑자기 떠나고 싶어지네요..^^
    기차여행을 좋아하는데.. 영 못하고 있다보니..^^:

    2012.03.07 23:4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덕분에 잘구경하고 갑니다. ^^

    2012.03.08 00:0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기차정보 잘 보고 갑니다^^
    태백 지난해 갔다왓는데 좋았어요^^

    2012.03.08 05:4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오홋 태백까지 이렇게 가는 기차도 있네요~

    전 itx 타고 춘천 다녀왔는데 누리로랑 비슷하더라구요 ㅎㅎ

    2012.03.08 07:5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더공님!
    의미있는 기차여행을 하셨네요...
    오늘하루도 즐겁고 행복하세요. ^^

    2012.03.08 08: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열차 카페 내부가 저렇게 생겼네요.
    어디선가 기사를 읽은 적은 있는데..
    오랜만에 떠나보는 기차여행, 즐거울 듯 합니다.

    2012.03.08 10:0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기차를 타고 하는 여행이
    참 좋습니다~
    보는 재미도 솔솔하죠~
    남다른 인연이 있는 태백을 보니
    추억이 새록해지네요~^^
    행복한 하루 되세요~^^

    2012.03.08 11:2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비밀댓글입니다

    2012.03.08 12:56 [ ADDR : EDIT/ DEL : REPLY ]
  17. 특실이 저렇게 생겼군요. 전 처음봤어요^^

    2012.03.08 17:4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전 기차타고 강원도에 가본게 경춘선이 전부네요...
    시간이 된다면 태백이나 정동진 같은 곳 둘러보고 싶어요

    2012.03.08 20:5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지두 떠나고 싶네요...이것도 지름신처럼 무슨 신이 와야 하는지.. 여행신... 역마살신(?) ㅋㅋㅋㅋ
    좌석을 4개씩이나... 카페도 그렇고 부럽습니다...앙~~~
    좋은 구경 잘 하시고 에너지도 태백의 정기를 모두 끌어모아 가득 담아 오세요...ㅎㅎㅎ
    오늘 오셨을려나?? ㅋㅋ

    2012.03.08 21: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오랜만입니다. 더공님.. ㅎㅎ
    엇그제 댓글보고 찾아가려고 했는데..
    너무 늦게 일이 끝나는 바람에 그냥 집에 와서 자고 말았어요.

    잘지내고 계시죠?

    태백 기차여행글 보니 저도 한번 가고 싶네요.
    요즘은 일도 많고 핧일은 많은데 마음이 영 불편해서.. (일이 잘 안되서요 ㅋㅋ)
    머리 좀 식히고 싶다는 생각이거든요.

    물론 주말 같은 여유 시간이 되면 또, 일에 파묻히거나 그러겠지만요.
    대신 대리만족하고 가네요. ㅎㅎ

    좋은글 잘보고 갑니다.

    2012.03.08 23:5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1. 특실 가격차이가 얼마 안나네요.
    저희집까지 가면 거의 두배 가까이 차이나던데요.

    2012.03.13 17:0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