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thers/Cook2011.04.08 12:03

자취남 다섯번째 도전 요리
                      고등어 무조림!!

가끔 요리 블로그에서 보면 입맛만 쩍쩍 다시는 요리가 있었습니다. 바로 고등어무조림. 거기다 항상 맨 아래 사진에는 밥 위에 올라가 있는 무를 보면 완전 미치기 일보 직전까지 가는 일이 흔했습니다. 왜 그렇게 맛있게 사진을 찍어서 올리는 것인지.. 밥 생각만 나는게 아닙니다. 그 따끈따끈한 무가 입안에서 살살 녹는 그 기분을 모니터상으로 느끼기에는 안타까움만 깊어 갑니다.

한번 해 보는 겁니다. 뭐.. 어쨌든 뭔가 나오겠죠.
제 요리의 특징은 똑같은 레시피가 나오지 않는다는겁니다. 장점이자 단점입니다. 매번 해 먹을때마다 블로그를 열어 봐야 한다는 것은 단점인데, 안보고는 똑같은 레시피가 나오지 않으니 요리블로그 안해도 된다는거~~~ 무 하나면 한끼 식량인데...



※ 재료 : 무, 당근, 고춧가루, 마늘, 청량고추, 대파, 간장, 된장, 고등어

당근은 제가... 조금 먹었습니다.
무는 1천원짜리 하나 샀는데 적당한 듯 합니다.

대파는 화분에 심어 놓은거 또 잘라 왔습니다.
조만간 뿌리채 다 뽑아 먹어야 할 듯 합니다.




다 썰어 놓고 보니..
좀 많군요.

상관 없습니다.
제가 다 먹을거니까요. -_-





빨간 당근과 무가 후라이팬에 가득 들어갔네요.
역시 비쥬얼은 끝내줍니다.





그냥 고춧가루 두스푼과 된장 한스픈 넣고 끓입니다.
된장은 그냥 아무 요리에나 다 넣습니다.
진정한 된장남?





중불로 계속~
열심히 끓고 있네요.

무가 익어가는 소리가 들립니다.
무글무글무글~~





무가 익어가기 시작하면
마늘과 청량고추를 넣고 계속 끓입니다.

....... ?

아.... 고등어가 빠졌네요.
그동안 무조림을 하고 있었네요. 푸핫



그래서 고등어 사왔습니다.





짜쟌~
간단하네요.
그냥 뚜껑 따서 넣으면 되는군요. ^^





오홋...
세덩어리나 있습니다!!!
만세!!!!!!
이제 고등어까지 들어갔으니 모양이 아주 좋습니다.
진정한 고등어 무조림이 되어 갑니다. ^^





간이 약간 심심합니다.
간장 두스푼, 참기름 두방울..(이건 친구들과 놀러가서 먹고 남은 참기름),
그리고 달달한 맛을 위한 설탕 한스푼~~





오홋...
보기만 해도 기분이 좋아집니다.
냄새도 그럴싸 합니다.
간도 적당하네요.

요리학원 등록해야 하나....-.-





“...”
제가 하고서도 못 믿겠습니다.







행복해.. *^^*


거짓말 같지만 진짜 맛있습니다.
이제 3박4일동안 고등어 무조림만 먹어야겠습니다.

고등어캔 1,500원 무 1,000원에
3박4일 동안 먹을 반찬이 생겼습니다.




신고

Posted by 더공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저번에 한건 다 드시고 하셨겠죠?
    몇일동안 또 행복한 밥상이 될 것 같습니다...ㅋㅋ

    2011.04.08 15: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당근을 조금 드셨군요~ㅎㅎ
    통조림으로 만들어도 엄청 폼 나는데요^^
    사흘동안 먹어도 행복할 것 같아요^^*

    2011.04.08 15:5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더공님,, 요리 포스팅 올라오면 너무 좋아라하고
    보곤 하죠,, 오늘도 아주 즐겁고, 재미있게, 그리고
    맛있게 보았습니다.^^

    2011.04.08 16:1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얼렁뚱땅치고 대단한데요~ ^^

    2011.04.08 16: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와우!!! 어쩜 이리 맛깔나게 잘 하셨는지~ㅎㅎ
    우거지도 좀 넣어서 상추쌈 싸먹으면 진짜 맛납니다.ㅋ
    저도 막 침넘어가고 땡기네요~
    오늘 저녁은 고등어조림?ㅋ

    2011.04.08 16: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ㅎㅎㅎ 자취를 하면 대게 끼니를 소흘히 하기 마련인데,
    더공님은 직접 요리르 하시다니...!
    내공이 대단하십니다!! +_+

    2011.04.08 16:4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오오오~ 요리도 너무 잘하시잖아요
    김치도 조금 넣으시면 좋을거 같아요~~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

    2011.04.08 17: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잘보고 갑니다.행복한 시간이 되세요

    2011.04.08 18:0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잘보고 갑니다.행복한 시간이 되세요

    2011.04.08 18:0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이담

    ㅎㅎ 막거리 안주하면 궁합이 잘 맞겠어요 ㅎㅎ

    2011.04.08 21: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자취하면서 이렇게 잘먹다니...
    대부분 귀찮아서리..잘 않해먹는데..
    이렇게 만들어서 먹는 재미붙이면.. 요리 금방 늘겠내요^^

    2011.04.08 22:5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통조림은 고등어 말고..
    그..뭐죠.. 생각이안나네요 ㅋㅋㅋ
    아무튼 고등어 조림도 너무 먹음직스러운데요 ^^;

    2011.04.08 23:0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에고~~
    우리 더공님~~
    3박 4일을 먹는다니..
    마음이 아프네요

    맛은 있어 보이지만..
    3박 4일은 너무 길어요.ㅎㅎ

    조금만 해서 한두끼로만 드세요
    그러게..빨리 장가 가라니까..ㅎㅎ

    저도 오늘은 고등어 조림 해 먹어야 겟네요

    행복한 꿈 꾸세요

    2011.04.09 01:2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이러시다가 요리블로거로..^^
    잘지내셨죠..?
    정말 오랜만에 찾아왔네요.
    수학여행 다녀왔습니다..

    2011.04.09 01: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정말 맛있겠어요~

    2011.04.09 08: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얼큰한 고등어찌개속 무우가 진정 맛있는그죵 ㅎㅎ
    고등어조림을 하면 무우만 쏙쏙 골라먹는답니다
    고등어조림하나로도 밥 충분히 두그릇도 비울수 있다는...^^

    2011.04.09 09: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오~ 맛있어 보입니다~ 과정은 얼렁뚱땅이라도 결과는 얼렁뚱땅이 아닌데요? ㅋ

    2011.04.09 14: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저도 자취했지만.... 요리하고는 담 쌓고 지냈는데... 달걀 후라이로 연명했다는...
    진정 능력자이십니다... ^^;

    2011.04.10 20:5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얼렁뚱땅이 아니구먼유..
    맛있겠어유~~

    2011.04.10 22: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1. 자취남의 요리 시리즈 이거 괜찮은데요.^^

    2011.05.27 16:4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