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thers/Cook2011.04.23 10:23
매일 찌개만 억을 수 없다!!
쌀쌀한 봄날씨엔 국도 먹고 싶다규!!

그동안 매일 된장찌개만 먹었더니 아주~~~ 소화는 잘 되는데 그래도 밥 먹기가 힘듭니다.

더군다나 잡곡밥이다 보니까 국물이 아주 필요합니다. 국 하나정도는 끓여 먹어야죠. 매일 찌개만 끓여 먹을 수는 없다는거 아니겠습니까. 사실 뭐 별다른거 없습니다. 콩나물과 기본 청량코추, 마늘, 소금만 있으면 금방입니다. 워낙 초간단이어서 올리기도 민망하지만 아직 이런 콩나물국 해보지 않으신 자취남분들. 저만 따라하시면 최소한 밥 먹으면서 뻑뻑한건 없습니다.

“이런 콩나물!!!!”

우선 콩나물을 맑은 물에 씻어 놓습니다.
요즘은 수퍼에서 씻어나온 콩나물도 있으니 편리합니다.
야채가게에서 사면 양은 많은데 콩나물 껍질이 붙어 있어서
여러번 잘 씻어 내야 합니다.

제가 씻는건 잘 합니다. ^^




그 다음에 들어가는건 뻔합니다.
청량고추 두개, 마늘 몇조각 정도만 있으면 됩니다.
이 마늘은 지난 된장국때부터 계속 사용하네요.




“한번에 다 투하!!”
제가 끓이고 졸이는건...
모조리 한번에 다 집어 넣는겁니다.

먼저 국물좀 내야 하는데..
멸치가 냉동실 깊은 곳에 있어서..-.-



간이 어떨지 모르니까 소금 한스푼 넣습니다.
국이라는게.. 간을 맞추기는 어렵습니다.
국물이 쫄기도 하고, 입맛도 다 다르니까요.

기본적으로 넣어 두고 먹을 때 입맛에 맞게
고춧가루를 뿌리던 말던 본인 마음대로 하면 됩니다.

뚜껑 닫고 그냥 폭폭 끓입니다.



짜잔~
화분에서 고이 자라는 대파 하나를 썰어서 넣으면 아주 좋습니다.
맑은 콩나물 국.



밥 먹을 때 별다른거 필요합니까?
그냥 물 대신 떠 넣을거만 있음 되는겁니다.



국만 먹을 수 있나? 보~너스
생선구이


얼마전에 알게된 생선에 밀가루 입히기.
봉지에 밀가루 넣고 살짝 행군 고등어를 넣고 마구 흔들어 주면 잘 묻더군요.
기름 두르고 달군 후라이팬에 생선을 올려 놓습니다.
색깔 노릇 해지면 뒤집고 꺼내면 되네요.-.-



콩나물 국과 생선 구이..

쌀쌀한 봄 날씨라 콩나물 국 좀 끓였습니다.
다 해 놓고 보니 참 단촐합니다. 사는게 다 그렇죠 뭐...
토요일이고 하니 가볍게~~~ ^^*


신고

Posted by 더공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댓글이 너무 많아서 묻히는 것 같아 오늘은 눈팅만 하고 가도록 하겠습니다.

    2011.04.24 09: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한번에 다 투하~ 이게 핵심이자 비법이군요~ ㅋ
    거기에 소금 한 스푼...이상하네요..왜 맛있어보이죠? ^^;;

    2011.04.24 12:1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잘보고 갑니다.즐거운 시간이 되세요

    2011.04.24 17: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어제 술을 많이 먹어서 그런지 콩나물국으로 해장 하고 싶네요 ^^

    2011.04.24 20:3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ㅎㅎㅎ 푸짐하네요~^^
    즐거운 주말 보내셨나요?~

    2011.04.24 23:2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맛있어 보이네요...국물이 시원할 듯..
    잘 봤습니다^^

    2011.04.25 01:4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오~~~ 훌륭한걸요..^^
    급 배가 고파지네요..ㅋㅋㅋ

    행복한 하루 되세요~

    2011.04.25 10:5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보기만해도 시원해 보입니다. ㅎ
    콩나물 잘못 요리하면 비리던데 ㅜㅜ
    역시 내공이 있어야 하나요 ㅎ

    2011.04.25 10: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저도 자주 끓이는 콩나물국이네요~~~ 으흑.. 소금의 압박이.. ㅎㅎ

    2011.04.25 12:1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정말 초간단 콩나물국이네요^^
    전 국물 우려내고 어쩌고 국하나 끓이는 데도 시간이 많이 걸려서
    남편이 기다리다 목이 빠집니다 ㅋㅋ

    2011.04.25 12: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잘먹는게 중요합니다!!
    자취남에게 콩나물국과 고등어구이는 훌륭한 식사죠.ㅎㅎ
    저도 주말에 고등어 구워구워 했어요~

    2011.04.25 16:3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훗^^ 한번 따라해볼려는 1인입니다 그런데 소금 한스푼...넘 짜지...않았나요...저가 쬐금 싱겁게 먹어서요 ㅎㅎ..

    2011.04.25 22:2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조졸하지만 넘 맛나 보입니다.
    음식 실력 많이 늘면
    나중에 미래의 와이프 분께 사랑받을것 같네요^^

    2011.04.25 22:2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이건 술마신 다음날 해먹으면 정말 좋겠는데요? ㅎㅎㅎ
    즐거운 하루 마무리 잘하세요~

    2011.04.25 23: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자취남 맞나요? ㅋㅋ
    몇일 컴터를 멀리하고 오늘 접속했습니다. ^^

    2011.04.25 23: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우워어어 대박-ㅁ-)b

    숨은실력자이셨군요-ㅁ-)!!

    음식사진도 왜캐 또릿또릿

    사진마져 -ㅁ-)b

    이거도 스크랩해놔야겠습니다 흐흐

    2011.04.26 09:0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초간단 콩나물국 좋군요~
    조만간 요리솜씨를 발휘해야 할 것 같은데 한번 시도해봐야겠어요.
    맑은 콩나물국과 대파 색이 참 예쁜데요?^^ㅎ

    2011.04.26 10:2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밀가루 묻히고 생선을 튀기면 노릇해지고 식감이 더 살더라구요!
    칼칼한 콩나물국과 밥 한공기 뚝딱 하고싶어집니다 ㅎㅎ
    저도 이레시피 찹고해서 해봐야겠습니다 ㅎㅎ

    2011.04.26 11:5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lawyer72ljh

    잘 끓여먹었어요 ^^ 감사합니다.

    2011.04.30 23: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1. 꼴래

    좋은 정보 감사합니닿ㅎㅎㅎ
    저도 맛있게 끓여볼께염 ㅋㅋㅋ

    2011.08.11 16:0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