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thers/think2011.05.05 14:25



새벽에 눈도 안 떠지는걸 억지로 일어나 축구 경기 보려고 TV를 켜니 박지성 결장. -_-
주전 대부분 쉬는 경기라 10분 정도 보고 그냥 껐습니다. 어젯밤에는 상암동 가서 아시아챔스 경기 보고, 새벽에 일어나 유럽 경기 보고.. 축구 글도 안쓰면서 이거 뭔 뻘짓인지 이해가 안됩니다. 더군다나 그렇게 열심히 본다고 해서 뭐 아이스크림이라도 하나 얻어먹는 것도 아닌데 말이죠. 어쨌든 새벽에 일어났다가 다시 잠들었습니다.

아침 8시도 안됐는데 온 동네가 시끄럽습니다. 앞집은 너무 낡아서 다 부수고 새로 집을 짓는가 봅니다. 그리고 어젯밤부터 시작한 주변상가 도시가스 설치하는 소리.. 드드드드드드 쿵쿵쿵 꽝꽝.. 평소 같았으면 시끄럽다고 투덜 댔을텐데 남들 다 쉬는 어린이날에 공사하시는 분들 보니 주변 분들도 다 별말씀이 없으시더라고요.

오늘 날씨 정말 좋네요. 높고 푸른 봄날씨에 바로 짐 싸들고 나가고 싶은 마음입니다. 다행히도 연결부위만 손상을 입고 데이터 HDD는 살아났습니다. 그런데 데이터를 다른 HDD로 옮겨 놓고 나니까 좀 정리가 필요할 듯 보이더군요. 하드 이름은 드라마로 지어 놨는데 드라마 처럼 살아난거라 생각해서 붙여 놓은 이름입니다.



“이거 왠 뻘짓...
새로 사온 컴퓨터와 되살아난 하드를 보며 한동안 기쁨에 잠겨 있었습니다. 하드데이터를 살펴 보다가 갑자기 조각모음을 하고 싶은 겁니다. 검사를 해 보니 조각모음을 해도 되겠다 싶을 정도로 하드가 군데군데 비어 있더군요.

디스크검사부터 조각모음까지.. 오전부터 지금까지 계속~ 진행중입니다. 제가 좀 바보 같은게 오늘 올릴 포스팅 데이터만 빼서 복사 해 놓고 진행 했으면 됐을텐데 그냥 꼽아 놓은 상태로 진행을 해버려서 이도저도 못하고 있네요. 평소에는 하지도 않던 일인데 왜? 하필!! 지금 이시간에 이걸 해 버렸을까...

평소같았으면 잠들기 전에 '될대로 되라'하고 그냥 진행 시켜 놓고 잤을텐데 아무래도 그런 상황 판단능력이 점점 떨어지는가봅니다. 어린이들은 무럭무럭 자라나는데 저는 머리가 퇴화하고 있는 것 같아 살짝 슬프네요.

원래 계획대로라면... 오전에 포스팅 싹 하고~ 블친님들 방문 슈슈슉~ 한 다음에 등산가방 메고 관악산을 넘어 안양예술공원으로 내려올까 계획하고 있었는데 말입니다. 집에서 조각모음 하려고 생각하시는 분들.. 그건 주무시기 전에 하시고 지금 당장 밖에 나가보세요. 날씨 정말 끝내주게 좋습니다.

즐거운 휴일 되세요~ ^^







Posted by 더공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어쿠...나이들어가는 자연현상이지요
    저도 까막눈이 되어가는걸요..
    ㅎㅎㅎㅎ

    2011.05.05 17:5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조각모음이 하루 인생을 다르게 했네요^^;
    잠자기 전에 조각모음하고 자야 겠군요

    2011.05.05 18:2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실행시켜두고 그냥 나갔다 보시지..ㅋ

    2011.05.05 18:5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저는 컴퓨터만 하고 있는 자신이 한심하네요 ㅠㅠ

    2011.05.05 19:18 [ ADDR : EDIT/ DEL : REPLY ]
  6. 에공...관악산 오시징~~
    오늘 관악산 과천으로해서 다녀왔는데...ㅎ

    2011.05.05 19:29 [ ADDR : EDIT/ DEL : REPLY ]
  7. 가끔은 조각모임 해야 하더라구요..ㅋㅋ
    요즘은 하드디스크가 용량이 커져서 괜찮아 졌지만...
    과거에는 필수 였죠..^^

    행복한 하루 되세요~

    2011.05.05 19:4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컴퓨터를 다 복구 했군요
    다행 입니다

    이렇게 좋은날..
    집에만 있으면..뭔가 마음이 답답하지요
    저도 축구를 보느라 집에 있었네요

    여긴 다행이 낮에 축구를 해서
    문제가 없네요

    좋은날..행복하게 보내세요

    2011.05.05 20:10 [ ADDR : EDIT/ DEL : REPLY ]
  9. 새벽의 축구경기, 화창한 날 컴터 앞에서 중얼거리는 더공님 모습들이 오버랩되면서
    이것도 나름 특이한 정서가 느껴집니다~ ^ ^
    행복한 저녁 되세요~

    2011.05.05 20: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어린이가 아니니까요... ㅎㅎㅎ
    하긴 더공님..어린아이같은 순수한면(???) 있었요.. ㅎㅎㅎ
    즐거운 저녁 보내세요~~

    2011.05.05 21:0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고생하셨습니다^^

    2011.05.05 21:26 [ ADDR : EDIT/ DEL : REPLY ]
  12. 앗 저도 이제 어린이날 디스크 정리와 조각모음을 해봐야겠어요 ㅎㅎ
    전 뭔가요 ㅠㅠ 어린이날.. 맛집탐방 다닌는데 ㅠㅠ

    2011.05.05 22:05 [ ADDR : EDIT/ DEL : REPLY ]
  13. ㅎㅎㅎ노을인 바쁘게 보냈는뎅. 친정도 다녀오고..아무도 없는 곳이지만서두...ㅋㅋ

    잘 보고가요.

    2011.05.05 22: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자기가 하고 싶은 일을 하는게 최고입니다.

    답방이 늦어 송구해요~
    등산 갔다가 방금 귀가했어요~

    2011.05.05 23: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아고~살아난 HDD에 기쁘다가..조각모음에서 좌절 ㅠ,ㅠ ㅎㅎ
    힘내십시요 팟팅!!이참에 저도 조각모음좀 해야겠..ㅋ

    2011.05.05 23:50 [ ADDR : EDIT/ DEL : REPLY ]
  16. 네 요즘 황사 끼가 다소 있긴 하지만
    그래도 좋은 신록의 계절입니다 ^사방으로 싸돌아 댕기느라 정신없어요^^

    2011.05.06 05:5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어제 날씨 정말 좋았죠 ㅋㅋㅋㅋ
    제 나름대로 어린이날 특집이랍시고,
    뽀로로관련 글, 사진 발행 했는데,
    베스트도 안 뜬글이 유입량이 천에 육박하더라구요 ㅎㅎ
    뽀로로의 능력에 다시한번 감탄했습니다 ㅎ

    2011.05.06 13:5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즐거운 어린이날 뭐하시는겁니까!!!ㅋㅋ
    이럴줄 알았으면 더공님 불러내서 자전거나 타러갈걸 그랬어요~ㅎㅎ

    2011.05.06 16:4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 조각모음... 이글을 보자 마자 저도 하고 싶은 충동이 마구 마구 일어나고 있습니다..
    시작하면 몇시간은 걸릴 듯한데.... 음... 한번 해볼까나..

    2011.05.07 21: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어린이날도 일 하는 것 보단 나은거 같아요 ㅎㅎ
    내년 어린이날은 쉬게 해주면 저도 집에서 조각 모음을 하면서 딸이랑 놀텐데요 ㅎㅎ

    2011.05.09 06: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1. 회사 놋북 얼마전에 밀었는데 C드라이브 한번 해줄걸 그랬네요.

    2011.05.11 11:2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