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Earth/China

[베이징] 입국해서 이카통(一卡通) 구입 - 시내로들어가기


이카퉁,一卡通,베이징교통카드

 



이카퉁(一卡通)
베이징에 도착하자마자 가장 먼저 한 일은 바로 이 교통카드를 산 것이다.
베이징에서 가장 요긴하게 쓰이는 것 중 하나가 바로 "이카통(一卡通)"이라 불리우는 교통카드다. 판매하는 곳은 공항과 버스정류장, 편의점등이 있고 가장 간단하게 살 수 있는 곳은 전철역 매표소에서 구입하면 된다.

금액
카드구입비 20위안.
100위안을 주고 카드를 구입할 때 얼마나 충전할거냐고 물어보는데 그냥 영어로 "ALL" 이라고 해도 되고, 八十元  ( 八十 bāshí 빠스위안) 이라고 말해도 된다. 이도저도 안되면 그냥 숫자 적어서 보여주면 끝. 사실 별 말이 없이 그냥 100위안 내고 이카퉁 마이카 라고 말하고 손짓 한번 하니까 별 말 안하고 80위안을 충전해 줬다. 

베이징의 전철과 버스 요금은 2위안으로 정해져 있기 때문에 80위안을 충전하면 어지간해서 다시 충전하지 않고 베이징 시내를 돌아다닐 수 있다. 택시도 이카퉁 카드를 받는 택시도 있고, 시외로 나가는 버스도 이카퉁 카드 하나면 끝난다. 이 카드 덕분인지 베이징 여행하는 도중에 잔돈은 거의 생기지도 않았고 따로 잔돈을 챙길 일도 없었다.

본인은 처음에 이 카드를 어디서 사는지 몰라서 베이징 공항에서 고속열차를 타는 곳에서 구입하려 했지만 그곳에서는 팔지 않았다. 뭐 그래서 2호선 동즈먼(東直门)역 매표소 창구에서 구입했다.


공항열차로 베이징 시내 들어가기




제일 꼭대기 층은 택시를 탈 수 있는 곳이다. 이곳에서는 기차를 탈 수 없고, 흡연이 가능한 공간이다.






입국장을 나오면 중앙 부분에 공항특급열차를 타는 곳이 뻥 뚫려 있다. 그냥 남들 가는 것 처럼 그냥 그냥 쭉쭉 걸어가면 된다.






베이징에 도착하면 처음으로 느끼는건 아마도 가방을 엑스레이검사기에 넣는 것부터 시작한다. 넣는 순간 중국에 왔구나 하는 생각이 딱 든다. 열차를 타고 어디서 내려야 되는지 고민할 필요는 없다.

3터미널 - 2터미널 - 10호선 싼위안차오 (三元侨) - 2호선 종착역 동즈먼(東直门) 역이 전부니까 10호선에서 내릴지 2호선에서 내릴지만 생각하면 된다. 3터미널에서 동즈먼 역까지는 20분 정도 소요된다.






이카퉁 카드를 구입하기 전에 매표소에서 그냥 한번 가는 편도표로 끊으면 된다. 이 카드는 들어갈 때는 위에다 찍고 나갈 때는 카드를 집어 넣는 곳에 넣으면 된다. 한번 쓰고 끝나는 카드다.

※ 이카퉁 교통카드는 여러번을 써야 하기 때문에 들어갈 때도 위에 찍고 나갈 때도 위에다 그냥 찍고 나가야된다.






열차는 작은 편이고 상당히 시끄럽다. 그리고 낡고 의자 사이가 좁아서 짐을 따로 올려 놓을 공간이 없기 때문에 통로나 들고 타야된다.







지하철역은 사실 서울보다 환승 시스템은 더 잘 된 느낌을 여러번 받는다. 그냥 자신이 가고자 하는 라인 숫자만 보고 쭉쭉 가기만 하면 된다. 갈아타던 한바퀴를 돌던 요금은 2위안. 얼마나 싼가!!!

베이징 전철의 가장 기본은 튼튼한 다리다. 기본 환승 구간에서는 평균 500미터씩은 걷는 느낌이랄까.. 암튼 한번 환승하는데 한~~참을 걷는다. 지하철만 몇번 갈아타면 살이 쭉쭉 빠지는 그런 배려라고나 할까....






View Larger Map


※ 본 포스트는 중국어 발음이나 한자에서 기본 표기법에 따라 적긴하지만 실제 발음과 병음 표현에서 살짝 다를 수 있습니다.
※ 표기법은 중국어 영문 표기법에 기초하여 쓰여집니다.

※ 베이징 여행지 위치나 지도는 구글맵을 기초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