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Travel2010.08.06 01:30
인천 차이나타운 더공
3패루(선린문) 자유공원으로 향하는 계단입니다. 1패루는 인천역 앞에 설치되어 있고, 2패루는 중부경찰서와 월미주유소 옆에 세워져 있습니다. 3패루는 자유공원 입구에 설치되어 있습니다. 패루란 화교가 모여 사는 곳의 대문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인천 차이나타운

인천 자유공원을 지나면 차이나타운을 만날 수 있습니다. TV나 영화에서 봐 오던 다른 나라의 차이나 타운과 비교를 한다면 다소 실망할만한 규모였습니다. 보통 다른 나라에 있는 차이나타운은 한눈에 중국풍의 건물과 거리 조성으로 많은 볼거리가 있는 반면에 인천 차이나타운은 규모도 소박하고, 건물도 특색없는 일반 건물이 많아 보였습니다. 하지만!! 대한민국 차이나타운이 형성된지 10여년이 지난 시점에서 이 정도의 발전이라면 어느정도 기틀은 마련이 되었다고 보여지기도 합니다.

오래전 "왜 한국에는 차이나타운이 없는 것일까?" 에 대해서 지인들과 대화를 나눈적이 있었습니다. 화교가 모이는 곳은 어김없이 차이나타운이 형성될 정도로 그들의 생존력을 보여주는 것이라 합니다. 그런데 유독 한국의 차이나타운만 그 형성이 더디고 발전이 잘 안되고 있죠. 미국, 일본 심지어 저 멀리 브라질까지 차이나타운이 있죠.

한국은 1998년 김영삼 전대통령때 IMF를 맞이 하면서 외국 자본 유치와 관광객 유치를 목적으로 차이나타운을 조성하지만 본격적으로 차이나타운이라는 말을 할 수 있었던 시기는 2000년 이후부터입니다. 화교가 들어와 정착한 세월을 봤을 때 거의 20세기 끝무렵에나 동네를 세우고, 하나 둘 상권이 형성되기 시작한 것입니다.

외국인 자본도 무섭고, 바로 옆에 살면서 우리땅에 그들의 동네를 만들어 준다는게 맘에 안들었을지도 모릅니다. 그러던 것이 정작 우리 발등에 불이 떨어지고 나니까 좀 더 눈을 크게 뜨고 세상을 둘러 본 경우라 하겠습니다. IMF를 몰고온 김영삼 대통령이 남겨준 선물이랄까요.

인천 차이나타운은 서두에서 밝혔듯이 현재는 딱히 그렇다할 특징을 나타내질 못하는 듯 합니다. 중국 여행을 다녀본 분이시라면 다소 어설퍼 보이는 모습에 실망을 하실테고, 중국 여행을 하지 않으신 분들이라면 파는 물건이 시중에서 많이 봐 오던 저가 중국산 제품 때문에 실망을 하실 수 있습니다.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물건도 좀 다양하고, 품질 좋은 고가의 중국산 제품도 만나봤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해 봅니다.

매년 10월경에 차이나타운에서 "문화축제"가 열린다고 합니다.
인천 차이나타운 더공
자유공원에서 차이나타운으로 내려가는 길에 만나는 3패루(선린문) 입니다. 지금 사진을 찍고 있는 이 위치에서 좌우측으로 벚나무가 빽빽하게 심어져 있습니다. 봄에 벚꽃놀이 하기에 아주 좋다고 합니다. 산책하기에도 좋습니다. 차이나타운을 다 둘러보시거나 그냥 자유공원에 계시고 싶으신 분들은 그냥 슬슬 산책 하시면 되겠습니다.
인천 차이나타운 더공
차이나타운 안에 가장 화려한 건물이랄 수 있는 건물입니다. 3패루로 올라가는 계단에 위치하고 있으며 1패루쪽에서 올라오다 보면 만날 수 있는 건물입니다. 
인천 차이나타운 더공
차이나타운 1길(자장면거리)에서 중저가상품 거리 쪽으로 바라본 모습입니다. 개인적인 바램이라면... 차량 출입을 완전히 통제하면 훨씬 좋지 않을까 하는 생각을 해 봅니다.
인천 차이나타운 더공
자장면거리 풍경입니다. 뭐 자장면 거리라고 여러 음식점들이 있긴 하지만 여러가지 물건을 파는 곳도 많이 있습니다. 많은 분들은 이곳의 짜장면이나 짬뽕이 가장 맛있는 집이 어디냐에 대해서 여러 의견을 내 놓고 있는데, 다 비슷비슷합니다. 다소 다른점이라면 수타면을 하는 곳도 여러 곳이 있고, 한국식 짜장면이 아닌 중국식 짜장면을 맛볼 수도 있습니다.

가장 맛있다는 리뷰를 읽고 가서 짬뽕을 시켜 먹었는데... 솔직히 우리 동네 짬뽕이 더 맛있더라고요. 이놈의 싼 입맛은 어찌 해 볼 도리가 없네요. ^^;;
인천 차이나타운 더공
다소 위안이 되는 풍경이라면 이런 오래된 건물들이 많다는 것이죠. 저만 그런지 몰라도 건물에 담쟁이덩쿨이나 여러 식물이 덮여 있는 건물이 멋져 보이더라고요. 왠지 세월의 흔적을 느낄 수 있으면서 삭막한 도시의 색깔을 없애주기 때문이랄까요. 
인천 차이나타운 더공
차이나타운 3길의 모습입니다. 쭉 나가면 3패루를 만날 수 있으며 (구)일본 제1은행을 볼 수 있습니다.
인천 차이나타운 더공
차이나타운 끝쪽에서 자장면거리 쪽으로 바라본 모습입니다.  길 바닥에 "학교앞 천천히'라는 글이 보입니다. 실제 중간부분 차량이 나오는 우측 부분으로 "화교 중산학교"가 있습니다.
인천 차이나타운 더공
중홍상점으로 특산품을 파는 상점입니다. 여러 도자기류가 많습니다. 가격이나 그런 부분은 제가 접시나 도자기에 관심이 전혀 없어서 잘 모르겠네요. 아기자기한 제품은 많더군요.
인천 차이나타운 더공
아직은 작은 마을이고, 다소 정리가 안된 듯한 느낌을 받지만 점점 발전하는 차이나타운이 되길 바랍니다.

※촬영 : 2010년 12월5일 1박2일 은지원


여러 필요한 정보는 아래에서 얻으시길 바랍니다.
인천 차이나타운 홈페이지
인천 차이나타운 볼거리 안내도
인천 차이나타운 먹거리 안내도
인천 차이나타운 살거리 안내도


HTTP://REDTOP.TISTORY.COM   ⓒ 더공  


Posted by 더공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차이나타운 요즘 주말에는 볼만한게 좀있습니다.^^

    2010.08.06 07:0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래요? 주말엔 사람이 좀 많을텐데..
      많은 날 한번 가봐야겠네요. ^^

      2010.08.09 15:35 신고 [ ADDR : EDIT/ DEL ]
  2. 우리나라의 차이나 타운은 아직 안 가보았습니다.
    사진으로 보니.. 꽤 차이나타운 같은데요?
    중국민족이 유일하게 차이나타운을 제대로 형성하지 못하는 곳이 우리나라라고하던데.. ㅎㅎ
    함 가봐야겠습니다~

    2010.08.06 08:30 [ ADDR : EDIT/ DEL : REPLY ]
    • 구석구석 숨어 있는 곳이 많을듯 한데 제가 다 둘러보지 못한 것 같더라고요.
      점점 발전하고 있다고 하니 매년 발전하는 모습을 보는 재미도 있을 듯 합니다. ^^

      2010.08.09 15:36 신고 [ ADDR : EDIT/ DEL ]
  3. 전에 가보았어요..
    사진 찍기 참 좋은 곳,,
    다시 보니 새삼 가고 싶어집니다.
    제 차이나타운 관련글도 트랙백 걸어둘꼐요~

    2010.08.06 09:0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아~ 정말 오래간만에 보니 반가운 곳이네요~!
    연경이네요~! 여기서 자장면을 먹었던 기억이 있는데 말이지요~! ^^

    2010.08.06 16: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가장 큰 건물이라서 그런지 저도 저기서 먹을까 했었는데
      둘러보다가 다른곳에서 먹었네요. ^^

      2010.08.09 15:38 신고 [ ADDR : EDIT/ DEL ]
  5. 저도 인천에 사는데 다시 보니 가보고싶네요 ㅋ ㅋ

    2010.08.06 19:0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부산의 차이나타운보다 훨씬 크고 좋네요^^

    2010.08.06 20: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부산에도 차이나타운을 형성하고 있다고 하던데 부산에
      가보게 되면 한번 들러야겠네요. ^^

      2010.08.09 15:39 신고 [ ADDR : EDIT/ DEL ]
  7. 차이나타운은 정말 세계 어딜 가나 다 있떠라구요... ㅎㅎㅎ
    부산에도 작긴 하지만 있구요....

    2010.08.06 21:0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실제로 둘러보면 그리 큰 규모는 아닌 듯 한데 대한민국에서
      가장 큰 곳이라니 놀랍죠. ^^

      2010.08.09 15:41 신고 [ ADDR : EDIT/ DEL ]
  8. 맞아요, 저도 옛날 왜 한국에는 차이나 타운이 없을까 하는 생각을 해봤었거든요.
    굳이 찾자면 서울 명동 중앙우체국 근처 옛 중국대사관 (그이전엔 대만 대사관)이었던 골목길에 몇몇 중국 상점과 음식점들이 있었죠.
    인천 차이나타운의 오래된 건물들 운치있어 보이네요, 언제 기회되면 가보고 싶어요.
    젤 마지막 사진의 거리는 고베의 차이나타운과 상당히 비슷하네요. ^^

    2010.08.06 22:2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고베 차이나타운은 가보질 못했는데..
      느낌이 비슷하다고 하면 화려함보다는 아기자기한 맛이
      느껴지겠네요.

      2010.08.09 15:47 신고 [ ADDR : EDIT/ DEL ]
  9. 인천에서 학교다니면서 여기한번 가보는게 소원이었는데ㅡㅡ;;
    그렇게 시간이 안되더군요. 아쉽네요. 이렇게 생겼군요 ㅇㅅㅇ.. 흠~
    기회가 된다면 진짜 꼭 가보고싶어요 ㅋ

    2010.08.06 23:16 [ ADDR : EDIT/ DEL : REPLY ]
    • 역시 법칙이 딱 통하네요.
      가까이 있을수록 소홀히 하게 된다. ^^
      그냥 시간내서 한번 가보세요. ㅎㅎ

      2010.08.09 15:47 신고 [ ADDR : EDIT/ DEL ]
  10. 상세한 포스팅 잘보고 갑니다.
    사진에 만다복 음식점이 보이니 반갑네요
    거기서 식사를 했거든요 ^^

    2010.08.07 10: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아... 만다복이 네번째 사진에 살짝 가려진 간판 말씀하시는거죠?
      ㅎㅎ
      저는 그냥 둘러보고 사진찍기 바빠서 이제서야 상점 이름을 알았네요. ^^

      2010.08.09 15:46 신고 [ ADDR : EDIT/ DEL ]
  11. 인천의 차이나 타운을 제대로 보게 된거 같네요.
    한번 가보고 싶은 마음이 절로 들게 됩니다. ^^
    좋은 포스팅 잘보고 갑니다~ 더공 님~

    2010.08.07 12:23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는 그냥 훑어본거죠.
      제대로 조사하고 꼼꼼하게 둘러봐야 제맛을 느낄텐데..
      다음에는 더욱 더 꼼꼼하게 보고 와야겠더라고요. ^^

      2010.08.09 15:44 신고 [ ADDR : EDIT/ DEL ]
  12. 그냥 가는 것보다 공부 좀 하고 가면 안보이던 것들이
    보이는거 같드라구요.
    다음에 갈 때 조사 좀 해서 가보려구요^^
    잘 봤습니다..짜장면이 먹고 싶네요.ㅋ

    2010.08.08 23: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막상 지도 보고 둘러보려 했는데 막상 가게되니까
      또 그렇게 안되더라고요. ^^;;;
      다음에 가게되면 딱 주제를 정해서 가야겠어요.

      2010.08.09 15:40 신고 [ ADDR : EDIT/ DEL ]
  13. 오~ 여기 한번 축제할 때 가보고 싶었는데 차일피일 미루다가^^;
    동네 중국집이 맛있었다면 이미 길들여지신(!!) 겁니다.
    음식은 왠지 찾아가서 먹는 맛이 있는데 말이죠ㅎㅎ

    2010.08.09 09:5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죠. 동네 짜짱만 십수년을 먹다보니 완전 동네
      짜장에 길들여진 것이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듭니다. ^^
      다음에는 맛 좋다는 곳에 가서 특별하게 한번 먹어봐
      야겠어요.

      2010.08.09 15:42 신고 [ ADDR : EDIT/ DEL ]
  14. 제가 보기엔 아주 재미있을거 같은데요? ^^
    꼭 한번 가봐야겠습니다
    저도 여행을 하다보면 어느 나라든 차이나타운이 있었는데...
    그게 너무 신기했어요

    2010.08.09 10: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행사가 종종 있는 것 같으니 홈페이지를 확인하고 시간
      내서 "한번 가봐야겠다"는 생각이 들더라고요.
      특히 문화축제는 기대 됩니다.

      2010.08.09 15:43 신고 [ ADDR : EDIT/ DEL ]
  15. 저기 음식은 한국사람들의 입맛에
    맞춰진 음식이 아닌가요?
    안그러면 장사도 안될것 같은데요~^^
    어려서부터 제일 먹고팠던게 자장면 아닙니까요~
    요즘도 애들은 자장면이면 왔다던데요~ㅎㅎㅎ

    2010.08.09 16:23 [ ADDR : EDIT/ DEL : REPLY ]
    • ㅎㅎㅎ 맞아요. 요즘도 짜장면은 애들한테 확실한 효과ㅡㄹ 보이죠. 찾아보면 중국식 면을 파는 곳도 있다고는 하던데.. 다음에는 한번 찾아봐야 겠어요.

      2010.08.11 14:53 신고 [ ADDR : EDIT/ DEL ]
  16. 가끔 가서 짜장면을 먹고 오는 차이나 타운이로군요..
    종종 월미도에 슥 갔다가 슥 들렀다 오는 곳 중의 한 곳입니다.
    요즘엔 날이 더워 도통 못가보는데.. 언제 한번 시간내서 다녀와야 겠네요.
    이열치열 짬뽕이나 먹어보고 싶은데요..^^

    2010.08.09 22:5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오늘은 왠지 짬뽕이 땡기네요.
      매운 짬뽕 한그릇 해야겠습니다.
      .^^

      2010.08.11 15:12 신고 [ ADDR : EDIT/ DEL ]
  17. 이번에 싱가포르 다녀오면서 차이나타운 다녀왔어요.
    중국풍 음악이 하루종일 들리던 그 곳...ㅋ
    우리나라 차이나타운도 한 번 가 봐야 하는데 말이죠.

    2010.08.10 22:2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러고보니 그런 음악이나 노래도 분위기를
      다르게 만드는데 저곳에서는 음악소리를 듣
      지 못한것 같네요.
      ^^

      2010.08.11 15:23 신고 [ ADDR : EDIT/ DEL ]
  18. 가리봉쪽 중국인들 많이 사는 곳하고 비교가 안될 정도로 멋지네요.
    화교들이 더 잘사나 봅니다.
    주말에 꼭 놀러가봐야겠어요.

    2010.08.14 10:4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아 가리봉 쪽에도 있나요? 인천 차이타운은 한번쯤은 가봐도 좋을 듯 하더라고요. 가까이 살면 자주 가서 짜장면도 먹고 할텐데...^^

      2010.08.15 14:16 [ ADDR : EDIT/ DEL ]
  19. 저기 무슨 유명한 만두 파는게 참 신기했었는데

    탕슉이랑 짜장면먹고싶어집니다 *-_-*

    2010.08.19 20: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답글이 늦었네요. 요즘 트윗에 완전 빠져 지내다 보니
      휴가로 인한 블로그 소홀, 트윗으로 인한 블로그 소홀이
      겹치고 있습니다. ^^;;

      2010.08.20 23:55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