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rth/Japan2010.11.17 08:40
먹어도 먹어도 그치지 않을 허기짐. 친구놈들은 아침에 호텔식, 중간에 빵, USJ에서 햄버거+콜라+음료를 먹었습니다. 저는 아침에 호텔식사 이외에 아무것도 먹질 않았는데도 배가 안고픕니다. 호텔식 먹을 때 "입맛이 없다" "요플레인줄 알고 가져온게 <마>갈은 건줄 몰랐다"는둥.. 깨작깨작 대더니 하루종일 먹을것만 찾습니다.

아침에 입맛이 없더라도 호텔식은 배가 찢어지도록 먹어주는게 도리인데 말입니다.

어쨋든 깨작깨작 걸신들린 친구들을 위해 고베 산노미야역 앞에 있는 포장마차에 가서 라면을 먹었습니다. 먹으면서도 초큼 짜네 어쩌네 하면서 입도 안대는 이유가 대체 뭘까요? '배가 안고픈게냐. 국물까지 다 먹은 나는 뭐냐...' 친구들 남긴 것까지 저만 또 배 찢어지게 쳐묵쳐묵.. -_-'

온천을 하기 위해 오사카에서 고베 아리마온천(아리마온센)으로 이동했습니다. 사실 오사카에서 아리마온천(아리마온센)까지 한번에 가는 직통 버스가 있는데, 찾질 못해서 그냥 기나긴 전철을 이용해서 가고 있는 중이었습니다. 뭐 나름대로 좋은 여행이었죠. 버스로 갔더라면 고속도로의 버스밖에 못 봤을텐데 일본 시골 풍경도 보고 말입니다. 이렇게 일본 포장마차에서 라면도 먹고요.

사진은 산노미야 역 앞의 포장마차 모습입니다.
커다란 육수통에서는 엄청나게 큰 고기가 들어가서 계속 끓고 있었고, 라면 국물은 그 우러나온 국물을 떠서 그대로 줍니다.

고기편육이 상당히 인상적이었습니다. 오른쪽 상단에 살짝 보이는군요. 약간 짠듯한 느낌이 있었지만 국물은 사골 국물처럼 진국이었고, 한국 라면과 비교 했을 때 면발의 쫄깃함이 떨어졌지만 먹기에 불편함은 없었습니다. 주인 아저씨가 제겐 고기를 상당히 큰 걸 얹어 주었습니다..
땡큐!!! ^^

일본 여행중 먹은 것 중에서 기억 나는 것이 있다면 <초밥>과 <생맥주> 그리고 바로 라면입니다. 얼마전 한국에서 일본 라면집 생겼다길래 가서 비슷한걸 먹어 봤는데 그 맛이 아니더라고요.






Posted by 더공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일본은.. 포장마차라고 대강하는 법이 없는 것 같더라고요.
    맛있게 드신 라멘.. 그 맛이 그리우실 것 같습니다~

    2010.11.17 09:11 [ ADDR : EDIT/ DEL : REPLY ]
    • 라면 맛이 그립다기 보다는..
      요즘처럼 쌀쌀해지면 저 국물맛이 그리워지더라고요.
      그래도 한국 설렁탕 국물이 짱입니다. ^^

      2010.11.17 12:31 신고 [ ADDR : EDIT/ DEL ]
  2. 라면이 우리하고는 좀 다른 것 같네요
    우리는 라면도 좀 뻘겋게 먹는데...ㅎ
    날이 춥습니다.건강하시구요

    2010.11.17 09: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한국 설렁탕면!!
      아 맞아요. 한국 설렁탕면에 육수와 다른 고명이 들어가고
      면발이 스파게티 면발 같은 느낌이라고 생각하면 되겠네요. ^^

      2010.11.17 12:29 신고 [ ADDR : EDIT/ DEL ]
  3. 태국 길거리 포장마차에서 먹었던 맛난 국수가 아직 잊혀지지 않네요.
    역시 맛집들은 곳곳에 숨어있나봅니다~
    라멘 겁내 맛나보이네요.

    2010.11.17 10:2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영화에서 그런 말 나오잖아요.
      음식을 가장 맛있게 먹는 방법은..
      "배고플 때 먹어야 한다" 라고요. ^^

      2010.11.17 12:28 신고 [ ADDR : EDIT/ DEL ]
  4. 일본 음식 대부분이 맘에 들지만 전 라면은 잘 안맞더라고요..
    한국라면의 저렴한 조미료맛에 너무 길들여져서인지..^^
    하지만 사진 속에 사골국 같은 라면국물을 보니 아침에 따땃하게 먹고 싶은 생각이 드는건 어쩔 수 없네요 ㅎㅎ

    2010.11.17 11: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제가 워낙에 현지 식성 적응이 좋은 관계로... ^^
      저도 한국 라면에 최고에요. 보글보글 파송송 계란 탁~~~
      넣어서 식은 밥에 말아먹는건 정말 그 어디서도 흉내를 못내죠. ㅎㅎ

      2010.11.17 12:28 신고 [ ADDR : EDIT/ DEL ]
  5. 정말 무슨 맛일까? 궁금 하네요~

    2010.11.17 11: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설렁탕 국물에 스파게티 면발 보다 조금 더 쫄깃한 면발의 라면??? ^^;;

      2010.11.17 12:30 신고 [ ADDR : EDIT/ DEL ]
  6. 포장마차의 라면이 숨은 비결이 바로 사골이었군요.
    물론 편육고기도 맛 있었겠네요? 라면의 원조가 일본인가...

    2010.11.17 11:52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냥 마구마구 끓이고 있더라고요.
      보조 같은 사람은 그 통 옆에서 계속 기름 같은 것을 걷어 올리고
      새 물 넣고 하면서 상당히 신경을 쓰더라고요.

      2010.11.17 12:31 신고 [ ADDR : EDIT/ DEL ]
  7. 전주에 일본라멘 전문점이 있어서~
    비슷한 라면을 먹어 본 기억이 있어요.
    ㅋㅋ
    저는 일식이 입에 안맞어서 그저 그래 포스팅을 안했는데..
    몇 번 먹으니까 너무 맛나더라구요.
    한번 더 가서 맛을 평가해 보겠습니다. ^^

    2010.11.17 12:31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는 그냥 처음 본거, 신기한거, 한번 가보고 두번 가보고
      전부 푸스팅 해요. ^^
      남들에게 보여주고 싶은 것도 있지만 제 기록이기도 하니까요. ㅎㅎ
      제가 살고 있는 안양에는 일본 음식 전문으로 하는데가..
      없네요.. ㅠㅠ

      2010.11.17 19:03 신고 [ ADDR : EDIT/ DEL ]
  8. 일본갔을 때 먹어 본 기억이 나네요.ㅎㅎ

    잘 보고 가요

    2010.11.17 13:0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이 곳에도 맛있는 일본 라면을 먹을 수 있습니다만은,가격이 압박이..
    보통 100바트에서 160바트이니,4000원에서 6000원이 넘으니.태국에서 살게 되면 저렴한 가격은 아니지요!
    흑흑 부자이면 좋겠어요!

    2010.11.17 15:5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정말 가격이 한국에서 먹는 라면 가격하고 비슷하거나 더 비싸네요.
      태국이라고 전부 싼 음식만 있는 것이 아니군요 ㅎㄷㄷ

      2010.11.17 19:05 신고 [ ADDR : EDIT/ DEL ]
  10. 카~정말 간사이 지방에 대한 향수를 매일같이 불러 일으켜주는 더공님의 포스팅~!!
    싸랑해요~더공님,재미있어요~포스팅~!!^^

    2010.11.17 16:0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힛... 그런데 간사이지방 포스팅은 그리 많지 않아서 말이에요. ㅠㅠ
      이제 몇개 안남았어요. 휴.....

      2010.11.17 19:05 신고 [ ADDR : EDIT/ DEL ]
  11. 역 앞에 있는 포장마차라면 아주 맛있을 거 같습니다.
    날씨가 추워지면 더 사람들이 많아지겠어요.^^;

    2010.11.17 17:4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와.. 지금 답글 달고 있는 도중 박태환 선수 금메달~~
      >>ㅑ~~~~~

      2010.11.17 19:11 신고 [ ADDR : EDIT/ DEL ]
  12. 케이블j 티비로 항상 '라면로드' 항상 보고있는....ㅋㅋㅋ;
    일본 여행가면 제일 먼저 해보고 싶은게.. 라면 먹기..;;;;; ㅡ,.ㅡ;;

    2010.11.17 20: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종류별로 드셔 보세요. 여러 종류로요.
      봉지라면 맛하고는 틀린 느낌이에요.

      2010.11.17 22:24 신고 [ ADDR : EDIT/ DEL ]
  13. 라면 맛은 역시 국물인데
    일본의 라면도 국물 맛이 끝내주는 모양입니다.. ^.^
    근디 모양이
    라면이라기 보다는 국수에 가까워 보입니다.. ^^

    2010.11.17 20:34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냥 사골 국물에 면 삶아 넣은 듯한 느낌이었어요. ^^
      저한테는 뜨거운 국물이 그냥 촥촥 감기더라고요.

      2010.11.17 22:23 신고 [ ADDR : EDIT/ DEL ]
  14. 라멘이 우리 라면의 원조인데..
    사람마다 틀리겠지만 제입맛엔 맞지않더군요.^^

    2010.11.17 22: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독특한 맛 때문에 기억에 남는 듯 합니다.
      맛은 역시 한국 봉지라면이 최고!!

      2010.11.17 22:22 신고 [ ADDR : EDIT/ DEL ]
  15. 헉...국물이 끝내주는 라멘 ㅠㅠ
    한국에도 라멘이 있지만...일본과 같은 맛이 아닐 것 같습니다..!

    군침이 도는 포스팅..ㅠㅠ 잘 보고 갑니다!!

    2010.11.17 23: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는 그냥 저 국물에 밥 말아 먹고 싶네요.
      라면을 먹고 싶지만 지금 이 시간에 라면 먹으면 퉁퉁 부을 것 같아서 말이죠. ^^

      2010.11.18 00:08 신고 [ ADDR : EDIT/ DEL ]
  16. 그러고보니 일본에 가서 라멘을 한번도 안먹어봣네요..^^:
    다음에 가면 꼭 먹어봐야겠습니다..^^

    2010.11.18 00: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그동안 우동만 쭉 먹어오다가 라면은 이집 포장마차가 처음이자 마지막이네요. ^^

      2010.11.18 13:54 신고 [ ADDR : EDIT/ DEL ]
  17. 기름 둥둥 국물이~ 쓰읍~
    찬바람 불어서 그른가 더 생각나네요ㅎㅎ
    서울에서도 유명하다는 라멘집 몇몇은 찾아가봤는데,
    저는 우동체질인거 같다는^^;

    2010.11.18 14:4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는 계속 우동만 먹다가 올만에 먹은 라면이라 그런지 좋더라고요
      그런데 왜 요 몇일 포스팅 안하세요~~~~ ^^

      2010.11.18 14:52 신고 [ ADDR : EDIT/ DEL ]
  18. 일본에서 먹는 라면, 정말 맛있죠. ㅎㅎ
    갠적으론 간사이 지방 음식을 더 좋아해서 오사카에서 먹은 라면이 아직도 기억에 남습니다.
    고베에서 먹은 음식으로는... 빵이 젤 맛있었서요. ^^

    2010.11.18 15:5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가만히 생각해보니 도쿄쪽에서 먹은 음식보다는
      간사이지방에서 먹은 음식이 더 맛있었다고
      생각이 드네요.

      2010.11.18 19:19 신고 [ ADDR : EDIT/ DEL ]
  19. 현지에서 먹는 맛과 또 한국에서 먹는 맛은 정말 틀리더라구요!!

    2010.11.18 16: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맞아요. 아무래도 분위기도 많은 것을 좌우하는가 봅니다.
      벌써 저녁시간을 향해 하루가 지나가네요. 휴.... ^^

      2010.11.18 16:29 신고 [ ADDR : EDIT/ DEL ]
  20. 흐미.....오늘 점심은 라멘은 안되어도 라면은 먹어야 겠네요..^^
    고베에는 반드시 가보고프네요..^^

    행복한 하루 되세요!

    2010.11.19 10:02 [ ADDR : EDIT/ DEL : REPLY ]
    • 라면은 잘 드시고~
      주말은 잘 보내셨나요? ^^
      저는 주말동안 지방에 갔다와서 이제 막 들어왔네요. ㅎㅎ

      2010.11.21 17:35 신고 [ ADDR : EDIT/ DEL ]